요즘 SNS를 이용하는 사람보다 이용하지 않는 사람을 더 찾아보기 힘든데요. 페이스북과 같은 SNS를 이용한 국제송금사기가 빈번히 일어나고 있다고 합니다. 어떤 종류의 사기인지 함께 알아보고 예방해볼까요?


세관으로 상담 온 사례를 먼저 알려드리겠습니다!


사례 1)

자선사업을 하는 한국 거주 A 씨에게 미국에 거주하는 B씨가 페이스북으로 접촉하여 A씨가 자선사업을 하며 좋은 일을 많이 하는 것을 보고 감동받았다고 전하며 남편으로부터 받은 유산의 일부를 보내겠다고 하였습니다. 유산의 60%는 기부를 하겠다고 전하고, 나머지 40%는 A씨가 알아서 사용하라며 관련사진, 화물송장, 이메일을 보내며 연락을 주고받았습니다. 

며칠 후 제 3국에 자신을 터키의 세관직원이라고 밝힌 C씨가 터키에서의 통관절차를 문제 삼아 통관수수료 명목으로 금전을 요구하여, 이와 관련하여 의심이 생겨서 상담을 하였습니다.


사례 2)

한국여성 A씨는 SNS를 통해 친분을 쌓은 영국인 B씨로부터 고가의 선물을 보낸다는 연락을 받았습니다. 얼마 후 위장을 한 운송회사가 A씨에게 해당 선물의 세관에 보관되어 있다고 연락 한 후 이를 통관하기 위한 세금 및 수수료를 요구하였으며, A씨에게 허위 운송장번호 및 운송장 번호 조회가 가능한 허위 사이트를 알려주었습니다.

A씨는 수수료를 납부하였으나 선물이 도착하지 않고, 사이트 역시 접속이 되지 않아 세관에 상담하였습니다.


두 상담사례에서 알 수 있듯이, 국제 SNS, 이메일, 펜팔사이트 등을 이용하여 한국인들과 친분과 신뢰감을 쌓고, 값비싼 선물이나 국내자선단체에게 기부금들을 보냈다고 미끼를 던진 후 제3국이나 국내에서의 통관절차 관련 비용 등을 입금하게 하는 등의 사기 행각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여기서 심각한 점은 민원 문의 시 본인이 사기를 당하고 있는지도 모른 채 순수하게 통관절차에 대해 문의하거나 실제 피해를 당한 후 물품이나 현금이 배송되지 않는다고 문의하여, 세관 직원과의 상담을 통해 그때서야 그것이 잘 짜인 국제사기극이었다는 것을 알게 되는 경우가 상당수라는 것입니다.


또한 사기꾼들의 사기수법은 더욱더 치밀해지고 있다고 합니다.

‘세관사칭’, ‘허위사이트 개설’ 등 지능적인 방법으로 우리 국민을 속이며, 위장한 운송회사가 피해자에게 연락하여 선물이나 현금이 세관에 보관되어 있음을 알려주고, 이를 통관하기 위한 보관료 및 수수료를 피해자에게 요청 후 피해자를 속이는 과정에서, 세관사칭 및 허위 홈페이지 및 운송장 번호, 현금이 가득 찬 사진 등을 동원하여 상대방에게 확신을 갖게 하여 사기행각인지 전혀 인지하지 못 하게 한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제3국의 세관직원을 위장하여 3국에서의 통관절차를 위해서 필요하다는 명목으로 현금을 요구한 후 금전결제를 하고 나면, SNS를 탈퇴하여 잠적하는 방법을 사용한다고 합니다.


여기서 잊지 말아야 할 점은 ‘소포 등이 제3국을 경유하는 경우 경유지에서 수수료가 붙을 수는 있지만, 대부분 최종목적지 국가에서 관세와 같은 요금을 수납’한다는 점입니다!

혹시나 수상한 상황이 발생했을 때 세관과 같은 관련기관에 적극적으로 신고하여 국제금융사기로부터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어 갑시다! :)




Posted by 관세청

댓글을 달아주세요

  1. 건욱
    2017.08.30 18:1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주의해야겠어요 ㅠㅠ
  2. 이가형
    2017.08.30 19:1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거래할때 꼼꼼히확인해보고 진행해야겠네요!!
  3. 김현정
    2017.08.30 21:3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송금사기에 주의합시다ㅠㅠ!
  4. 김현주
    2017.08.31 15:4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사례를 보니 확실히 알겠어요! 송금 사기에 주의해야겠네요
  5. 광욱
    2017.09.04 23:2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마지막 강조하신 주의사항 유념하겠습니다!
  6. 진행형
    2017.11.05 18:1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지금 국제sns사기를 당하고있는사람입니다.현재 진행형인데 얼마나 웃긴지 너무황당하내요!내용인즉,
    자신이 예전한국용산에서6개월근무했던 여자소령인데.지금은 아프가니스탄에파병군들을 지휘하는 위치라고소개하고 친근감을쌓고 몇일은 가족관계등 유대감을 쌓더라구요!ㅋㅋ
    그러던4일째되는날 카불에서 다이아원석2덩어리를 가지고있는데(중간생략) 나에게 보내서 내게20프로를 팔면 준다고하더라구요!한화로 20억정도되더군요! 무슨 날바보로아나보죠! 처음엔 혹했으나 요즘 하도 사기꾼들이판을치고 하필이면 그 수많은나라사람도있는데 내가몇억분의일로 당첨이라도 된것처럼 말입니다.글에 두서가없더라도 이해바랍니다.적십자사를 통해서 가방을보냈으니 이메일확인하라고하더니 그날 영국에 무신컴퍼니라는 택배회사에서 이메일이왔더라구요!물건가방을 포장해서 한국으로 보내려하는데 세금.송달료등 여러명목으로. 6400파운드를 지불하란이메일였어요!한국돈으로 900만원정도하더군요! 이무슨 개수작을.....욕이절로나오내요!
    그여자는 내가 개무시하며 메신져로 주고받았는데 오히려 큰소리치더라구요!지물건 영국가서찾아갈테니. 이메일로 그회사에 그물건그대로두라고보내라내요!내가 하도 약이올라서 거짓말을 해놓은상태입니다.2일간시간달라구요....내계획은 잡지못하니까 지풀어 떨어지게하려는계획입니다.메신져올때마다 핑계대구 계속2,3일씩 미뤄볼까합니다.어떻게나오는지는 계속 구독 바래요^^
  7. 2017.11.06 01:28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 2017.11.06 10:17
      댓글 주소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8. 여기도
    2017.11.25 16:3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도 비슷하고요.아프카니스탄 카불 근무하고 있네요. 운송회사, 적십자, 현금, 영국 , 계좌 개설하라네요. 화상통화는 피하고요, 지켜 보고 있어요.
  9. 거부기
    2017.11.26 02:1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라크에서 적십자편으로 택배를 보낸다고 받아달라고 하는것도 사기일 가능성이 많네요?
    • 2017.12.06 07:29
      댓글 주소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10. 뭐야?
    2017.12.29 21:1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ㅋㅋ 완전 웃기네요~
    저도 지금 현재진행형인데요~~
    일주일전날 sns로 메세지가 와서 뭐 아무런 의심도 않은채 챗을 했어요~
    만날것도 아니고 이렇게 해서 영어 실력이라도 늘까 싶어서~~
    시리아에서 미군부대에서 군의관으로 일한다~이러더니 오늘은 느닷없이 저한테 300만 달러의 돈을 보낸다고 보관하고 있다가 수수료 90만달러 제하고 그 돈을 제 통장에 신탁예금 해놓으라고 하네요~ 미친...ㅋㅋ
    FREDRIC R...시작하는 50대 외국 영감님 조심들 하세요~~완전 웃기네요~
    • 2018.01.25 11:2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ㆍtrustdelivery
    • 2018.01.27 11:3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저도 비슷한 일이 있어 그러는데...
      010-74776491. 문자좀 보내주세요.이사람 얼굴사진 가지고 있는데 비교부탁드립니다.
    • 2018.01.27 12:2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이집트 미군군의관인데 은행이 동결돼서 자기 계좌가 없다고 금고를 붙인다는데, 운송료 600만원을 내라고하네요.
  11. 2018.01.25 09:5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두요.
  12. 2018.03.06 01:5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영국사는 여자분이 가정 파탄나서 자기의 짐과 돈을 내 집으로 붙여 보관하게 하면 10만파운드를 스트레스 보상비용으로 주고 자기는 보석들을 ~~
    통관 수수료만 주면 된다고 하면서 어제 물품을 발송했다고 발송장까지 해서 보냈는데요~~
    문제는 사람이 온다는 데서 의아한 생각이~~
    물건이 오면 내가 가서 통관세 내고 물건 내 집에 가지고와 보관 했다 그가 오면 되는데 굳이 영국에서 물건 보내고 사람이 같이 와서 내게 연락한다는 게 웃겨서 인터넷 검색해보니 이렇군요~~
    처음에는 돈은 통장으로 넣는다고 하여 통장은 사정상 어려워 그만 둔다고 하니 돈까지 화물에 붙인다고~~
    이제 알았네요~~~
    사기~~
    무지랭이 시골교회 목사라고 그런 모양입니다.
  13. 조두요
    2018.05.04 16:5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도 완전 비슷 하네요.
  14. 2018.05.13 20:21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15. 눈 먼 자
    2018.05.17 07:0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도 사기 당하기 직전인 것 같은데 정보를 찾다보니 사기가 맞는 것 같아요.
    지금 페북친구로 미국 캘리포니아 출신이고 정형외과 의사로서 미군부대에 있다고 이란 평화 유지 임무로 와 있다고 하는데
    부모님도 10살 때 돌아가시고 아내도 죽고
    8살 짜리 아들 하나 있는데 팔을 다쳤다고...
    24시간 내에 수술 안하면 팔을 잃을 수 있다고
    병원비 송금해달라고 하네요.
    자기는 위험한 장소(이란)에 있어서 가족에게
    조차도 비밀을 지켜야 해서 페북으로만 유일한 통신 수단이고 제가 통신하고 있는 유일한 사람이래요.
    당신은 믿을만 하다고 저에게는 알려주는데 의심이 들기도 했지만 의심을 깨버리는건 한 순간이더라구요?ㅋ
    사기 사례를 보니 완전 비슷하네요. 빨리 은퇴하고 싶다면서 은퇴하면 아들이랑 한국에서 병원 짓고 살고 싶다는대요?ㅋ
    그런데 이런 저런 사진들도 보내면서 믿겠끔 하더라구요. 동정심도 유발하게 하고, 급하다, 아들을 잃고 싶지 않다, 자기는 어찌 할 수 없는 장소(이란)에 있어서 너무 안타깝다 는 등 어휴!!
    오늘 송금하려고 했는데 깜빡 속을뻔 했네요.
    송금하는 것도 이래저래 시간을 끌었던게 다행이에요. 정보를 좀 수집하다보니 사기 유형이
    비슷해요.
    저도 신중한 성격인데 정말 웬만해서는 사기를 당할 수밖에 없겠어요.
    저는 지금 페북친구가 사기치고 있다는 단정하에 이 글을 쓰는거라 여유 있지만 부디 조심하세요. 약점을 교묘히 이용하더라구요.
  16. 2018.06.02 12:52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17. 믿은내가바보
    2018.06.07 01:0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도 비슷한 내용으로 사기당했습니다.
    저는 일차로 400만원이나 송금하고... 이차 사기당할뻔 했ㅇ습니다. 통관에 필요하다며 너무 거액?을 말하길래... 거의 2000만원쯤 되네요.
    금덩어리넣은 상자를 맡아달라고 하며.... 있을수 없는일이다. 세관을 거쳐야한다. 국제택배로 올수없는거다등등. 제가 알고있는 상식을 다 동원해서 얘기했지만 결국은 그들의 고단수에 바보같이 넘어갔네요. 훌쩍~
    정말 감쪽같이 속이는것같아요. 혼을 다 빼놓고...
    지금도 전 카톡 주고받고 있습니다. 어디까지 어떤말로 사기치는지 보고있어요. 약좀 올리고싶어요. ㅠㅠ
  18. 여우각시
    2018.06.08 04:2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도. 당할번했네요. 시리아. 전쟁파병미국장교라며. 팬팔시작. 적극적으로은퇴후. 한국으로귀하하게도와달라며. 시리아정부로부터. 포상금으로. 5억을받앟데요. 그. 금액을한국으ᄅᆞ보낸다며. 배달료는. 본인이지급. 터키에. 관세를. 보내달라고하더라구요. 무려. 5박9십만원. 미쳤지. 한국사람돈으로보이나
  19. benjamin0205
    2018.06.20 16:2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시리아에 평화유지군으로 파병되어 근무하는 여자 군의관(외과)이라며 페이스북을 통해서 친구 요청이 들어와 치누글 맺었는데요.
    친구 맺은지 약 한달 정도가 지나서 자기가 시리아 아사드 대통령 부인의 유방암 수술을 집도하게되어 수술을 마친 후 아사드 대통령으로부터 사례금으로 5백만 달러를 받았다며 한국에 부동산 관련해서 투자하고자 한다며 저를 믿고 돈을 보내겠다고 하네요...
    그런데 이상한 점이 너무 많아 이렇게 여쭙니다.
    5백만 달러면 정말 엄청난 돈인데 자세히 알지도 못하는 사람에게 그런 거액을 송금하겠다는 것이 이상하고,
    제게 요구를 하는 것은 제 정확한 이름(Full Name)을 알려달라네요.
    그러면 제 이름으로 필리핀 국립은행에서 비거주인 온라인 계좌를 개설하여 입금을 하고 국민은행에서 찾을 수 있도록 하겠답니다.
    제가 외국에 나가서 계좌 개설을 해보지 않았기 때문에 잘 모르지만 이 또한 말이 안되는 것 같아요.
    자신은 몇달 후에 한국으로 와서 그 돈을 돌려 받을 예정으로 그때 함께 사업을 해 보자고 하네요...
    이게 도통 이해가 안되는지라 이럴 때는 어찌 해야만 되는지, 그리고 상대방을 고발하거나 신고할 방법은 없는지, 어디에 신고를 해야 하는지 조언 부탁드립니다.


BLOG main image
관세청
[Korea Customs Service]

카테고리

전체보기 (4486)
소식의 문 (437)
생활 속 관세 이야기 (1468)
정보의 문 (832)
소통의 문 (675)
카툰과 웹드라마 (1074)
Total : 13,282,463
Today : 3,514   Yesterday : 6,9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