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관 공매란, 면세한도가 초과되어 여행자가 찾아가지 않은 물품이나 유치 창고에 유치된 채로 보관기간이 지난 물품들을 경매에 부치는 일입니다. 재테크의 방법으로 이용하고 있다는 분들이 전파를 타 유명해졌어요.


물품들을 공매로 내놓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무기한으로 물품들을 창고에 보관하게 되면, 상품의 가치도 떨어질 것이고 보관할 수 있는 공간도 한정적이겠지요. 그러느니 필요한 사람에게 처분하면서 미납된 관세까지 충족할 수 있으니까 누이 좋고 매부 좋고 서로서로 좋은 일이라 하겠습니다. 또 우리 같은 소비자들에게는 괜찮은 물건을 제값보다 싸게 살 수 있기 때문에 반가운 소식이지요.

물론 슈퍼마켓이나 인터넷 쇼핑처럼 쉽고 빠르게 내가 원하는 물건을 손쉽게 살 수 있는 것은 아니라는 단점이 있습니다. 그렇지만 때만 잘 맞춘다면 유명한 브랜드의 가방이나 옷, 신발부터 비싸서 평소엔 엄두도 내지 않았던 양주와 같은 물품들을 저렴하게 살 수 있으니까 '은근히 득템이 가능한' 것이지요.

공매로 나올 물품들은 감정사에게 감정을 받아 물건의 가격이 정해집니다. 그 금액에 10%의 부가세와 8%의 관세가 붙어 공매 예정가격이 확정됩니다. 

그러나 이 금액보다 더 싸게 사는 길도 생길 수 있는데요. 바로 낙찰이 되지 않고 유찰이 되면 낙찰이 될 때까지 가격이 낮아집니다. 최고 6회까지 재공매가 되는데요, 당연히 인기가 많은 품목은 유찰이 될 일도, 그래서 가격이 떨어질 일도 없겠죠ㅜㅜ 그래서 일반 경매와 같이 눈치게임도 필요한 것 같습니다.


또 다른 팁, 입찰하는 인원수와 입찰기간에 따라 공매 가격에 차이가 있다고 합니다. 그래서! 지금 진행 중인 공매 물품이 뭐가 있는데요? 링크를 따라 들어가 주세요.


관세청 유니패스 ☞ http://unipass.customs.go.kr



업무지원으로 들어갑니다. 그 전에 우측에 가입과 로그인을 할 수 있는 창이 있으니 확인해 주세요. 공매 예정으로 올라와 있는 상품들은 로그인 없이도 확인할 수 있지만, 공매 신청 등을 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하니까요.



이렇게 공매 관련된 메뉴가 보입니다. 


거기다 편리하게 이렇게 분류가 상세해서, 원하는 물품을 조회할 때도 간편합니다.


공매라는 것이 제때에 원하는 물건을 얻기란 힘들지도 모르지만 모름지기 큰 그림을 그리시는 분, 혹은 절약하기 위한 설계를 하시는 분들에게는 꽤나 도움 되는 기회가 있을 것 같습니다. 가끔씩은 어떤 물건이 공매되기로 했는지 구경하는 재미도 쏠쏠하니까요. 관심이 생기셨다면 다음에 세관 공매에 도전해 보는 것은 어떨까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관세청

댓글을 달아주세요

  1. 광욱
    2017.08.21 16: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검증받은 물품을 보다 저렴하게 살 수 있다니 좋은 정보네요~
  2. 김현정
    2017.08.22 09:1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세관공매, 잘 읽어보았습니당!
  3. 안은솔
    2017.08.22 17:3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나중에 한 번 도전해봐야겠어요!!!


BLOG main image
관세청
[Korea Customs Service]

카테고리

전체보기 (4399)
생활 속 관세이야기 (1556)
수출입 이야기 (415)
해외여행 이야기 (217)
해외직구 이야기 (67)
밀수/단속 이야기 (375)
C-STAR 이야기 (503)
행복한 이야기(웹툰/UCC) (1102)
공고 및 공개모집 (47)
이벤트 팩토리 (117)
Total : 10,076,788
Today : 14,256   Yesterday : 19,6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