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과 면세 | 2017.03.20 13:51



개인이 입국할 때 면세받는 한도는 $600인데요. 이것과 별개로 1L 이하면서 400불 이하의 술 1병은 면세가 가능합니다. 선물용으로도 좋고 면세점 및 해외에서 사는 것이 시중에서 구매하는 것보다 가격도 훨씬 저렴해, 해외여행 때 많이 구매하는 술! 일반물품과 조금은 다른 술의 면세원칙을 다시 한 번 확인하고 넘어가도록 하지요.


우선 이기 때문에 만 19세 이상인 성인여행자만 면세를 받을 수 있습니다!

-위스키, 와인 등 술의 종류를 불문하고 1병
-용량 1L 이하 1병
-미화 400달러 이하 1병
-술 1병은 여행자 면세범위인 600달러와는 별도로 면세됨



고급 위스키나 와인은 1병에 수백만 원을 호가하기도 하고, 또 1병의 용량이 1L가 넘는 것도 있어요. 이러한 술을 가져올 때는 반드시 세금을 내야 합니다. 즉, 가격이나 용량을 초과한 술 1병은 면세를 전혀 받지 못하는 것입니다.

예를 들어, 가격이 1,000달러 술 1병은 400달러 면세금액이 적용되지 않은 채 1,000달러 전액에 대해 세금을 내게 됩니다.

그리고 술은 관세, 주세, 교육세, 부가가치세 등 여러 종류의 세금이 붙습니다. 위스키는 제 가격의 약 155%, 와인은 약 68%의 세금이 나오게 된다고 하는데요. 여행자가 술 2병을 가져왔을 경우 1병이 면세 범위에 부합하는 걸로 치고, 과세대상인 나머지 한 병에 대해 예를 들어 보겠습니다. 10만 원짜리 위스키는 15만6천 원, 동일한 가격의 와인은 6만8천 원의 세금이 매겨지는 것이죠.

※ 위스키는 관세20%, 주세72%, 교육세30%, 부가가치세 10% / 와인은 관세 15%, 주세 30%, 교육세10% 부가가치세 10%

☞ 여행자휴대품 예상세액 조회 서비스 이용


 이렇게 세금이 세다 보니 면세범위를 초과하여 가지고 왔다가 통관도 못 하고 반송도 못 하는 애매모호한 상황이 닥칠 수도 있습니다. 면세범위를 초과한 술은 세금을 내고 통관하거나 유치기간 1개월 이내에 해외로 가져가야 합니다. 그러니 반드시 면세한도를 지켜서 가지고 오시는 게 좋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관세청

댓글을 달아주세요

  1. 김현주
    2017.03.20 14:4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보 감사합니다! 이제 술 면세는 확실히 알겠어요!
  2. 한효민
    2017.03.20 17:3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얼마전 무알콜 맥주는 또 개별적인 세율이 적용된다는 것이 기억나네요!
  3. 2017.03.21 11:0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보감사해요 ^^
  4. 이순애
    2017.03.22 16:3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면세한도 내에서 구매를 해야겠네요 ^^
  5. 황혜진
    2017.03.23 10:1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600불과는 별도 면세군요~ ㅎㅎ
  6. 황재상
    2017.03.25 07:3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쏘주 한 잔 땡기네요 ^^
  7. 정세호
    2017.04.26 14:3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참 유익하네요!
  8. 2017.07.18 19:4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너무 너무 귀여운 미니어처 보드카가 있는데 이건 안되는 건가요?ㅠㅠ


BLOG main image
관세청
[Korea Customs Service]

카테고리

전체보기 (4399)
생활 속 관세이야기 (1556)
수출입 이야기 (415)
해외여행 이야기 (217)
해외직구 이야기 (67)
밀수/단속 이야기 (375)
C-STAR 이야기 (503)
행복한 이야기(웹툰/UCC) (1102)
공고 및 공개모집 (47)
이벤트 팩토리 (117)
Total : 10,060,820
Today : 17,953   Yesterday : 15,301